2012년 2월 여행.

지난 여행에서 무간도 촬영지로 열심히 찾은 장소는.... 옹핑 마을과 사이버포트. 옹핑빌리지는 워낙 유명한 곳이고, 사이버포트는 쇼핑몰로 알려진 곳이지만 외곽지역이라 한국인들은 잘 모르거니와 현지사람들도 많지 않았다. 많은 관광객들이 IFC몰에는 몰려도 사이버포트에는 몰리지 않는데 접근성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아무튼, 사이버포트도 무간도 촬영지의 일부라는 정보를 입수하고 나는 무작정 사이버포트로 찾아 길을 떠났다. 하루일과를 마감할 때 쯤 호스텔의 주인장이 "넌 오늘 하루 종일 어디 갔었어"라고 물을 때 "오늘은 무간도 촬영지 확인하러 사이버 포트에 갔었다"고 하니 그 친구 반응...

 "헐.... 너 완전 매니아구나! 대박... "

 



FUJIFILM | FinePix AV100 | 1/180sec | F/2.9 | 5.7mm | ISO-200


홍콩섬, 완차이 지역에서 길을 나서면..?!

사이버포트를 찾아서 떠나는 길, 출발하러 문을 열고 나오니 큼지막한 광고가 붙어있는 버스가 나를 반긴다. 홍콩은 구역마다의 차이는 있겠지만 대체적으로 좁은 것이 큰 매력...이랄까 ^^;; 특히 홍콩 섬은 그 밀도가 더 심하다. 사람들이 걷는 인도도 엄청 좁고 시끄러운 대륙 사람들이 무더기로 오면 시끄럽고 더 좁아지는 것 같다. 여기에 익숙해지려고 노력의 결과, 지금은 그게 홍콩 매력이거니~ 하고 넘어가기도 하지만. 주로 음악이 나오는 MP3플레이어에 이어폰을 연결해 음악을 들으면서 걸으면 대륙 사람 만나도 시끄러운 것은 상쇄가 된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170sec | F/2.9 | 5.7mm | ISO-200


원래 좁은데 큰 2층버스에 각종 승용차와 택시까지 더하면 정말 복잡하기 짝이 없다. 항상 거리를 나서면 좁은 인도에 2층 버스들 덕분에 더 좁아보이는 인도. 아침이면 그래도 사람 수가 적지만 오후쯤되거나 저녁이면 북적북적. 홍콩섬에서 완차이 지역은 정말 정신없는 곳이다. 구룡반도와는 완전 다른 느낌





FUJIFILM | FinePix AV100 | 1/300sec | F/4.1 | 11.0mm | ISO-200


FUJIFILM | FinePix AV100 | 1/180sec | F/4.1 | 11.0mm | ISO-200


워낙 습한 곳이기 때문에 아무리 좁은 곳이어도 한 겨울에도 이렇게 실외기는 늘 풀가동 될때가 많다. 사실 지금 이 포스팅에 올라가는 사진들은 2월의 홍콩인데, 옷만 봐서는 그냥 가을정도? 이런 겨울에도 홍콩의 에어컨은 필수. 여름에는 뭐... 대박 ㅋ






영화 <무간도:종극무간> 촬영장소인 사이버 포트로 이동하기.

사이버 포트까지 가는 길은 여러방면이 있겠지만 대중교통을 이용한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면 이렇게 2갈래 길이 있다. 당시  숙소는 완차이 지역이었기 때문에 센트럴에서 출발하든지, 코즈웨이에서 출발하든지, 두 코스가 큰 차이가 나지 않는 것 같았다. 다만 IFC 몰에는 마을버스를 타고 이동할 수 있다는 현지인의 말을 듣고 IFC 몰로 이동했다. 결론을 이야기하자면 IFC몰에서 어느 버스를 타야하는지 엄청 헤매다가 결국 IFC 몰에서 택시 잡아타고 사이버 포트까지 갔다. 

택시를 타고 아저씨가 어디로 갈거냐고 물으시길래 "사이버포트요" 라고 하니 "그거 쇼핑몰 맞지? 알겠어!" 라고 하셨다. 택시는 너무 좋은데 아무래도 비용이 부담. 그래도 생각보다는 저렴하게 나왔다. 거리는 대충 7~8km 정도의 거리. 이날 택시타고 나서 지불한 택시요금은 6~70홍콩달러정도였으니 생각보다는 뭐. 한참을 헤매다가 편하게 택시탔다는 기쁨이 훨씬 더컸다. ^^ 가는 길에 차도 제법 막혔고, 얼찌나 굽이굽이 산을 올라가던지;;;;;







홍콩의 첨단 도시, 사이버 포트에 가기 전에 홍콩버스 번호 확인하기

IFC몰이든 코즈웨이 베이 지역이든,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사이버포트까지 간다면, 중간에 환승을 해야한다. 홍콩의 사이버포트는 익숙한 장소에서의 환승이 아니기 때문에 교통편이 불편하다는 것이 최대 단점이다. 사진 찍은 노선 번호는 실제로 홍콩 지하철역(IFC 몰)까지 환승없이 한번에 이동 가능한 버스 노선. 홍콩의 사이버 포트까지 가는 관광객이 있을리 만무하지만, 나 처럼 무간도 매니아여서 촬영지를 돌아볼 예정이라면, 홍콩역(or ICF 몰) 근처에서 버스 정류장을 찾으면 시간/비용을 훨씬 저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30sec | F/2.9 | 5.7mm | ISO-640



42C의 최종 목적지는 노스포인트 페리부두(North Point Ferry Pier)다. 코즈웨이 베이에서도 한참 더 가야하는 지역인데, 출발지점이 코즈웨이 베이시라면 첨부한 상세 지도를 보면 편리하게 탑승을 할 수 있다. 코즈웨이베이 스테이션에서 한 블럭 정도만 가면 버스 탑승장소가 있다. 그 근처에서 방향을 보고 타면 된다. 방향이 많이 헷갈리신다면 기사님한테 사이버 포트 가냐고 물어보면 더 정확할 것이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26sec | F/2.9 | 5.7mm | ISO-800



30X는 아예 최종 목적지가 홍콩역쪽이다. 사이버 포트와 홍콩역이 둘다 마지막 종착역이 되는 셈. 구역마다 노란색과 빨간색 점으로 표시해두어서 찾아가는 데 큰 불편함이 없을 것 같다. (이건 내 생각) 홍콩역의 인포메이션 데스크나 아니면 IFC 몰의 인포메이션 데스크 쪽에 30X 번호의 버스에 대해서 물어보면 직원 분들 중에 알려주기도 하니 참고하시길.


내가 경험해보기로는 이 두 노선의 버스가 가장 편리했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75sec | F/2.9 | 5.7mm | ISO-200


도심지 홍콩과는 다른 분위기의 사이버포트

택시에서 내리니 어떤 쇼핑몰이 눈에 보였다. 건물이 커서 택시값을 내면서도 시선은 건물방향으로 고정될 정도. 택시 기사님은 나에게 네가 보고 있는 저 쇼핑몰이 사이버 포트야.라고 말하셨다. 홍콩영화를 볼 때면 홍콩 경찰서는 상당히 깔끔하고 현대적이라고 생각했는데, 그런 생각을 만들어주는데 일등공식이 바로 사이버 포트라고 한다. 원래 경찰서에서 촬영한 것이 아니라고. 하지만 정작 그런 영화 내 홍콩경찰서 내부를 보려면 사이버 포트의 내부 사무실에 가봐야 느낄 수 있을터니, 실제로 아무 사무실이나 들어갈 수는 없는 노릇이었다.  




홍콩 영화 <무간도 3 : 종극무간> 속 사이버 포트는 어떤 모습?

내가 가장 좋아하는 홍콩 영화중 하나가 바로 무간도 시리즈다. 본 횟수를 말하라면 그냥 셀수가 없음! (정말 세어본 적 없고, 자신있게 많이 봤다고 말할 수 있음.) 그렇게 좋아하는 무간도의 3편인 <종극무간>은 대부분의 촬영이 이곳에서 이루어졌다.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무간도 3 <종극무간> 초반. 유건명(유덕화)이 걸어가는 모습이다. 어두운 실내와 달리 바깥은 상당히 화창한 날씨. 이 어두운 실내가 바로 사이버 포트의 내부에서 촬영했다. 유건명은 극 중에서 진영인이 죽고나서 오히려 경찰 내부에서 의심대상이 된다. 한 때 잘나갔던 엘리트 요원이 자존심도 회복이 되지 않을 의심의 대상이라니. 바깥이 밝고 화창한 것과 전혀 상관없이 어두운 실내의 모습처럼 유건명의 마음도 그렇게 어둡고 착잡할테다. 바깥의 날씨와 비교될 수록 그의 마음은 어두움을 깊어질 수 밖에 없을 것 같다. 이 때 양금영(여명)에게 이상한 느낌을 포착한 유건명이 절치부심을 한다. 또 다른 스파이를 찾아내서 내가 분명 복직하리라... 라고.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양반장(여명)은 내사과에 있으면서 동료 경찰의 뒤를 캘 수 밖에 없는 직무를 맡았는데, 그렇다보니, 조금이나마 동료의 의심스러운 행동이 포착되면 조사를 하고 증거를 잡을 수 밖에 없다. 위 장면은 조사대상이었던 그의 동료 방으로 찾아간 장면. 반대편에서 겨누어진 또 다른 총을 쥐고 있는 사람은 바로 그 의심대상이다. 이때 창밖으로 보이는 배경을 보면 역시나 홍콩바다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유건명에게 분명 뭔가가 있다고 판단을 한 후에 포즈잡은 양반장의 뒷모습이다. (완전 멋지구리~) 역시나 바다가 보이는데, 이 장면은 홍콩의 사이버포트 내부 사무실에서 찍은 샷이다. 사이버포트는 매우 높은 곳에 있지만 그만큼 다른 건물의 방해없이 홍콩바다를 배경삼을 수 있다. 그리고 사이버포트의 대부분은 이렇게 유리로 되어있어서 시야가 탁 트인다.


사실 무간도 3 <종극무간>이라는 영화는 유쾌하고 밝은 영화가 아니다. 이미 진영인이 죽고 난 뒤에 시작되는 이야이기고, 진영인이 나오는 부분은 과거 회상 부분이기 때문에 안타까움이 더 커지는 그런 내용이다. 영화 자체가 밝은 영화가 아니기에 사이버 포트가 매우 어둡게 주로 촬영이 되었지만, 실제 도착한 사이버 포트는 영화가 가지는 이미지와는 많이도 다른 곳었다.




사이버포트는 매우 크고, 넓었다. 나에게는 마치 미로 같기도.

이곳의 기본정보가 없었기에 나는 샅샅이 찾아보는 수 밖에 없었다. 다소 무식한 방법이긴하지만.

두 개의 다른 층을 이룬 건물이 연결되어있고, 사이버포트 지역을 1,2,3으로 구분해놓았다. 그런데 당최 영화촬영의 비슷한 장소를 찾지 못하겠는거다. 이런.... 영화 촬영이라는 것이 꼭!!! 경찰서라고 경찰서에서 안 찍을 수도 있긴 하지만 아예 비슷한 공간을 찾을 수가 없었던 것. 한참을 고민하다가 내부에서 비슷한 공간을 찾는 것은 포기하고 외부 공간을 찾기로 했다.

가장 찾고 싶었던 것이 사무실 내부인데 이게 실제 사무실을 배경으로 촬영한 것이다. 우연히 사무실의 문이 열려있는 것을 보고 내부를 슬쩍 봤는데 영화에서 봤던 구조와 비슷했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120sec | F/8.8 | 5.7mm | ISO-100

FUJIFILM | FinePix AV100 | 1/500sec | F/2.9 | 5.7mm | ISO-100


3층쯤 올라가니 베란다처럼 밖을 내다볼 수 있는 공간이 있었다. 지금 보이는 것이 홍콩 앞바다. 탁 트이니까 좋았다. 이곳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좋은 뷰를 매일 볼 수 있게다는 생각에 조금 부럽기도 했다. 보이는 공원 같은 곳은 주말에 벼룩시장도 열리기도 한다고. 아직은 겨울이기 때문에 푸르른 느낌이 적지만, 봄이 되고 여름이 시작되면 푸르른 나무로 화사할 것 같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45sec | F/2.9 | 5.7mm | ISO-400

사이버포트 C코어 구역 


홍콩의 사이버포트는 서울에 있는 상암 DMC와 같은 디지털 신도시 같은 것이라고 한다. 그렇구나. 가봤어야 알지 원....

영화 <무간도 3: 종극무간> 뿐만 아니라, 다른 영화에서 홍콩의 경찰서를 촬영할 때면 이곳을 찍는다고. 그러고보니 홍콩 영화에서 나오는 홍콩 경찰서를 보면 대체적으로 정말 엘리트적인 느낌이 팍팍! 나는 깔끔한 사무실이었다. (모두 그런 것은 아니지만) 




FUJIFILM | FinePix AV100 | 1/170sec | F/3.6 | 8.8mm | ISO-200


지나가는 사람들한테 "저기요, 영화 <무간도> 촬영지 어딜까요?! 라고 묻기도 그렇고;;;;; 방황하다가 포기할까 하다가 하는 쯔음에 동생에게 전화가 왔었다.

 

동생 : 찾았는가?

나 : 아니. 못 찾겠다. 포기하려고

동생 : 그걸 왜 못찾는 가! 그러지 마시고 조금 더 인내심을 발휘해보시게!


동생도 무간도 매니아니까 나에게 채찍질을 했다. ^^;; 나의 인내심을 붇돋아주며 얼른 찾으라며, 친절한 통화를 하고 있었을 때 쯤... 전화통화를 하며 걸으면서 바닥을 보니 투명유리였다. 그곳을 걷는 도중에 내 눈에 띈건, 지금 밞고있는 바닥 아래에 마침, 무간도 촬영지가 눈에 보였다! 얼른 동생과 전화를 끊고, 아래의 근거지를 찾아서 고고!





FUJIFILM | FinePix AV100 | 1/60sec | F/2.9 | 5.7mm | ISO-320


유일하게 찾아낸 영화 <무간도 3: 종극무간> 촬영장소

유리 바닥 아래로 보이던 출구를 찾으려고 조금 헤매다가 바로 나오게 되어서 걷게 된 계단. 바로 이 장소! 유일하게 사이버 포트에서 내가 찾은 촬영지다. 지금 사진의 계단의 윗쪽을 보면 아까 동생과 통화하던 유리통로가 있던 곳이었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250sec | F/2.9 | 5.7mm | ISO-100


아.. 찾았다. ㅠ0ㅠ

이 곳뿐 만 아니라 곳곳에서 촬영했지만 내가 찾은 곳.. 혼자 좋아서 소리 지르니까 지나가는 시민이 나를 이상한 눈으로 봤다. 괜찮아! 무척 뿌듯하니까! 사이버 포트에서 촬영을 했다는 힌트 하나만 가지고 아무런 정보도 없이 몇시간을 길치인 내가 돌아다니면서 찾아낸 ㅠ0ㅠ 아 진짜 지금 다시 생각해도 눈물 나려고 하네. 지금 다시 가라면 1분만에 찾아내겠지만,

 


< 영화 무간도 3 : 종극무간 중에서 >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41, 5109 (KOR)


유건명이 스파이와 접선하는 장소라고 의심하는 곳이 내가 찾은 저 계단에서 나오는 길과 연결된 곳에서 이루어진 촬영이다. 이 계단을 찾으면 바로 나가는 길과 연결되면서 저 우체통(설정상 있었을 뿐, 실제로는 없어요)이 있는 장소로 갈 수가 있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250sec | F/2.9 | 5.7mm | ISO-160


여기! 이 곳이 어떤 장면이냐면, 앞에 캡쳐한 화면을 보면 알 수 있듯이 

야밤에 유건명이 복직의 꿈을 안고 절치부심으로 나름 스파이와 연락하는 양반장(을 의심한다. 그런데 알고보면 유건명이 정신병이 있었다는....;;;)에 대한 단서를 잡기 위해서 나오는 장면이다. 이때 양반장이 조직의 스파이 (라고 의심하지만 이 분은 언더커버중인 경찰)와 연락하기 위해서 은밀하게 접선하는 곳이라고 판단하고 다시 사무실로 돌아가는 장면이 나온다.

사실 영화 <무간도 3: 종극무간>은 사이버포트에서 생각보다 촬영을 많이 했다. 이곳을 여러번 걷기도 하고 둘러보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고~ 내가 이장소에 와봤구나 싶기도 하고, 나중에 동생이랑 오면 쉽게 다시 찾아올 수 있겠다라는 생각이 들어서 암튼 엄청 happy energy up!!

 



FUJIFILM | FinePix AV100 | 1/250sec | F/2.9 | 5.7mm | ISO-125


할 일을 마치고 스타벅스에서 그럭저럭 점심 해결하기.

스타벅스에서 점심을 해결하면서 찍은 한 컷. 완전 늦은 점심이었다. 오전 10시쯤?에 출발해서 오후 3시쯤에나 되어서야 점심을 먹게 되었으니까. 스타벅스지만 간단한 점심이 해결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고 날씨가 좀 더 좋았더라면 노천까페 같이 외부에서도 야외바람을 맞으며 식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을 즐길 수 있었을 듯 싶다. 이날은 날씨가 좀 흐렸다.




FUJIFILM | FinePix AV100 | 1/60sec | F/2.9 | 5.7mm | ISO-250


배가 고프던 찰나에 장소를 찾았던 터라, 순식간에 배고픔도 잊었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고나니 배가 고파졌다. 눈에 띄는 스타벅스에 들어가서 간단하게 먹을 점심을 골랐다. 연어 볶음밥 그리고 런치세트는 선택한 음식과 더불어서 스프를 고를 수가 있다. (스프가 서비스인 듯) 메인 음식 1개 + 스프 1개 + 오렌지 쥬스까지 해서 당시 50HKD. 연어 볶음밥과 당근 스프까지 서비스! 뭐 나쁘진 않았지만 쌀이 좀 더 부드러웠으면 좋았을 터... 연어라는 이유로 바로 구매해서 일단 점심을 해결, 고픈 배도 해결!





FUJIFILM | FinePix AV100 | 1/28sec | F/2.9 | 5.7mm | ISO-800


사이버포트를 돌아다니다가 이제 내려가야했다. 버스정류장은 사이버포트 쇼핑몰 입구에서 바로 맞은 편 길로 걸어들어가야 만날 수 있는데, 버스 종착점같은 곳이다. 버스정류장에 있던 버스노선. 




FUJIFILM | FinePix AV100 | 1/20sec | F/2.9 | 5.7mm | ISO-800 


사이버포트 맞은편에 르메리디앙 사이버 포트 호텔이 있다. 그 곳 방향으로 가면 버스정류장으로 가는 길이 있다. 처음에 못 찾았는데, 물어보니까 다들 쉽게 알려주셨다. 말하기 애매하시면 IFC몰이라고 이야기하면 알아서 버스 정류장을 알려주신다.버스정류장인데, 버스 차고지 같은, 버스 종착역. 줄 서 있는 사람 없어도 당황하지말고 바로 본인이 가고 싶어하는 버스노선이 움직이는 버스 표지판 앞에 서있으면 되는 초 심플 쿨 시스템!




FUJIFILM | FinePix AV100 | 1/680sec | F/2.9 | 5.7mm | ISO-100 FUJIFILM | FinePix AV100 | 1/420sec | F/2.9 | 5.7mm | ISO-100

버스타고 내려가던 길에 찍은 사진



FUJIFILM | FinePix AV100 | 1/250sec | F/2.9 | 5.7mm | ISO-200


다시 복잡한 IFC몰로 도착.. 완전 다른 세상에 왔다가 갔다가;;;; 복잡하다가 완전 한산하다가~!

 




p.s. 노란색 글자로 1번이라고 적힌 곳이 내가 입장한 문이다. 그 곳에서 입장한 뒤에 양쪽으로 갈려지는 사이버 포트 2 지역과 3지역을 샅샅이 뒤진다고 쓰고 헤매었다고 읽으면 될 것 같다. ^^;;;



 Alice's tip 홍콩의 다양한 식당&카페 할인쿠폰 또는 할인 예약하기,  KLOOK 클룩

 홍콩에 본사를 두고 있는 KLOOK은 다양한 홍콩식당과 카페 그리고 디저트를 판매하는 곳들과 많은 제휴를 하고 있다. 물론 초기부터 이렇게 많았던 것은 아니지만, 지금은 생각보다 너무 다양하고, 우리가 몰랐던 음식까지 알게해주는 매력덩어리가 되었다. ^^ 여기를 클릭해서 회원가입할 경우 $3.2 쿠폰을 제공한다.  아래 페이지를 클릭하면 KLOOK에 등록된 다양한 정통/간단한 음식등을 판매하는 식당과 카페, 디저트, 과자등을 판매하는 곳의 다양한 정보는 물론 할인쿠폰/할인 예약까지 가능하다.

 ▶ 홍콩의 다양한 식당 & 카페 할인쿠폰 또는 할인 예약하기





이전 글 더 보기

2012.08. - 홍콩 : 몽콕에 있던 굿 호프 레스토랑 : 로컬 레스토랑 (저렴하고 육수진한 완탕면)

2012.08. - 홍콩 : 부산에서 홍콩으로 가는 제주항공 탑승기, 제주에어 with 기내 마술쇼

2012.02. - 홍콩 : 홍콩 첵랍콕 국제공항 : 플라자 프리미엄 라운지(T1/East hall)

[여행 프로모션] - 전 세계 호텔/리조트/게스트하우스 8% 할인받고 여행 떠나자! (8% 최신 시크릿 할인코드)

[여행 프로모션] - 트립닷컴에서 항공권 예약 - 항공권 최대 30달러 할인코드

[여행 프로모션] - 홍콩 여행 준비: 홍콩 액티비티/현지투어/입장권 14~28% 할인코드 또는 1만원 할인받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홍콩 | 홍콩
도움말 Daum 지도

참고. 일부 게시물에는 제휴 링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